문화재 내 부대시설 장애인 편의 의무화 > 게시판


게시판

문화재 내 부대시설 장애인 편의 의무화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6회 작성일 2019-12-24 12:59:32

본문

장애인들이 사실상 이용할 수 없었던 주요 문화유적 내 부대시설에도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인증’(BF인증)이 적용될 전망이다.

 

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김명연 의원(자유한국당)은 문화유적 내 부대시설인 화장실, 주차장, 매표소, 자판기 등을 BF인증 의무대상 시설에 포함시키는 내용의 장애인·노인·임산부 등의 편의증진 보장에 관한 법률개정안을 발의했다고 23일 밝혔다.

 

현행 장애인·노인·임산부 등의 편의증진 보장에 관한 법률시행령에 따르면 문화유적 시설은 그 역사적 가치 훼손 우려로 BF인증 대상에서 제외되어 왔다.

 

그러나 문화재 건물이 아닌 화장실 매점 등 부대시설과 편의시설마저도 BF인증 대상에서 제외되어 있어 문화재는 장애인들의 접근이 사실상 불가능한 공간으로 인식되어 왔다.

 

이에 김 의원은 지난 1017일 국회에서 열린 한국장애인개발원 국정감사에서 휠체어 사용자가 이용할 수 없는 화장실 턱으로 인해 장애인이 접근하기 어려운 매표소 배수가 전혀 이루어지지 않아 침수되는 장애인 주차공간 등을 예시로 들며 장애인들의 문화재 이용 어려움을 강하게 지적한 바 있다.

 

김 의원은 우리가 무심히 지나치는 하나하나가 장애인들에게는 차별로 다가올 수 있다장애가 차별이 되지 않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제도를 더욱 면밀히 살피겠다고 밝혔다.

 

-에이블뉴스 기사 발췌-

 



주소 : (21668) 인천광역시 남동구 소래역서로2번길 23(논현동 652-6)   대표 : 조순자
전화 : 070-8780-2931    팩스 : 070-8780-2931    메일 : bred5fish2@hanmail.net
Copyright © 2019 여성장애인어울림센터. All rights reserved. Supported by 푸른아이티.